[리무진버스]성주 힐링투어2일

가야산 국립공원에서 즐기는 체험프로그램

상품코드
여행기간

출발 |
도착 |

교통수단
전용버스
탑승지
예약현황
예약 : 명 (최소출발인원 명 / 최대인원 명)
전화문의
정성을 다하는 여행다움 고객센터

02 -1855 -3355

여행일자 선택

선택 출발일시 도착일시 기간 교통 가격 상태

확인하세요!

포함사항
전 일정 리무진버스 이용, 기사 및 가이드 수고비 등 비용 일체, 일정 상 포함된 식사와 입장료 및 체험비, 숙박 비용 (2인 1실), 매일 생수1병, 여행 어메니티
불포함사항
여행자 보험, 기타 개인경비, 1인실 사용 시 비용(35,000원)

*3인이상 6인이하의 한 팀예약의 경우  1객실배정(4~6인실) 됩니다. 이용에 착오 없으시길 바랍니다.

<여행 1일차>

07:00 을지로입구 3번 출구 앞 출발

07:30 압구정역 6번 출구 현대백화점 옆 공영주차장 탑승

08:00 죽전 간이정류장

중식 - 연잎밥 정식

관광- 가야산 역사 테마관 & 야생화 전시관

체험프로그램1 - 가야산 탐험 및 에코컵 만들기

석식 - 한식

숙박 & 프로그램2 - 생태탐방원 & 별빛 소망등 산책

 

<여행 2일차>

조식 - 한식

체험프로그램3 - 유유자적 피크닉

중식 - 오리주물럭

관광지 -해인사 산사 걷기

15:00 성주 출발

20:00 서울 도착 예정 (죽전간이정류장-압구정역-을지로입구)  

<취소/환불 관련 사항>

 

· 예약 취소 및 변경은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서 하시면 간편 합니다.

  * 전화를 통한 예약 취소 및 변경은 평일 09:00~18:00 사이 담당자와

     통화 완료 후 가능합니다.

     - 토,일,공휴일 휴무 - 전화를 통한 취소/변경 불가

     - 고객센터 전화번호: 1855-3355

· 최소인원 미달 시 행사가 취소될 수 있습니다.

  * 최소 모객 인원 미달 등으로 발생한 여행 취소 건은 전액 환불 됩니다.

  * 현지사정 및 기상에 의한 취소 또는 출발 2일 전까지 최소 인원 모객이 되지 않아

     행사가 취소될 경우 당사는 배상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 현장 직원(스토리텔러 포함)이나 토,일,공휴일 당직자 및 비상연락처를 통한

  취소/변경은 불가 합니다.

· 취소 위약금은 결제 금액 기준이 아닌 정상 판매가를 기준으로 책정 됩니다.

 

<취소 및 환불 규정>

 * 본 상품은 공정거래 위원회의 국내여행 표준약관과 다른 특별약관이 적용 됩니다.

 * 여행 출발일 기준은 주말/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 입니다.

 

[국내 숙박여행 환불규정(특별약관)]

여행 5일 전 취소 및 변경 시: 위약금 없음 (100% 환불)

여행 3~4일 전 취소 및 변경 시: 전체 여행경비의 20% 위약금 (80% 환불)

여행 2일 전 취소 및 변경 시: 전체 여행경비의 30% 위약금 (70% 환불)

여행 1일 전 취소 및 변경 시: 전체 여행경비의 50% 위약금 (50% 환불)

여행 당일 노쇼/취소 및 변경 시: 전체 여행경비 환불 불가 (0% 환불)

을지로입구역 3번 출구 앞

지도 크게 보기
2020.7.14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압구정역 6번출구 현대백화점 옆 공영주차장

지도 크게 보기
2020.7.14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죽전간이정류장(하행)

지도 크게 보기
2020.7.14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 hwh****2021-12-05
    아직 한달은 되지 않았지만
    성주라는 단어만 들어도
    설레이네요
    직접 만들어온 컵에 차를 먹을 때면
    차의 향기 만큼  구수한 여행이었습니다
    등을 들고 등행진을 할 때
    동심으로 돌아간 기분을 느꼈는데
    누가 이나이의 마음을 동심으로 돌아가게 해줄까요
    이부자리도 깨끗하고
    뜨끈뜨끈한 방바닥에
    등을 지지며 신나게 자고 나니
    피로가 확 풀리더라고요
    추억의 도시락은
    집에 가져와
    아가들과 함께 나누어 먹으며
    어렸을때
    추억을 해보았습니다
    마지막날
    해인사에 들러
    역사적사실도
    경험하고
    멋진 여행을 마무리 했네요
    앞으로도
    저렴하고
    유익한
    힐링되는
    여행상품
    부탁드립니다
    
  • hsk****2021-11-15
    멀지만..다양한체험프로그램을통해서..어린시절의추억을생각나게끔해서너무좋았다네여..숙소가아주깨끗하고넓어서..가야산생태탐방원생활관이생각날것같네여..단지..좌석이너무불편한것만빼고요..
  • suk******2021-11-01
    《多情한 親舊들과 함께한 星州 유유자적 tour를 다녀와서》
    1. 날짜: 10.29金~10.30토
    2. 日程: 伽耶山歷史體驗館&野生花展示館-가야산체험活動-海印寺 山寺걷기
    3.體驗活動: 에코컵만들기,所望燈만들기, 맛사지크림& 맛사지(손), 컵받침 만들기
    4. 參與: 6人
    5. 所感
    10月의 끝자락을 붙들고 旅行길에 올랐다. 出發地에서 만난 가이드는 참신한 外貌에 깔끔한 manner까지 갖춘 이성규스토리텔러였다. 車안에서 바라보는 빨갛게 물든 丹楓의 모습이 그야말로   '바로  지금여기가 paradise' 라는 歎聲이 저절로 나왔다. 지루함없이 時間이 흘러 目的地인 가야산生態탐방원에 到着하였다. 맑은 공기와 景致 또한 아름다웠다. 野外벤치에 둘러앉아 마치 逍風온 氣分을내며 맛있게 도시락을 먹었다. 茶를 마시며 談笑를 나눈 후, 체험활동으로 컵을 만들고, 完成된 컵을보니 그럴 듯 했다. 벌써 저녁時間이 되어 食事를  마친 後, 宿所로 向했다. 친구들과  한 房에 모여 이야기꽃을 피우다보니 시간이 금방 지나 내일을 기약하며,  各者  房으로 돌아갔다.  淸潔한 室內와 정갈한 枕具類 가 마음에 들었다. 사각거리는 이불소리를 듣고 宿眠을 취했다. 
    다음날 爽快만 氣分으로아침 散策을 마친 후, 잔디밭에서 피크닉 기분을 내며 즐거운 對話를 나누었다. 中食후 서둘러 海印寺로 向했다. 亦是  大寺刹답게 人山人海를 이루었다. 우리나라 3寶(불보:通度寺, 法寶:해인사, 僧寶: 松廣寺)寺刹中 하나인 해인사의 風光은 丹楓에 陶醉되어 기분이 up된 狀態에서 解說士의 說明에 集中하며 知識을 넓혀갔다. 더 둘러보고 싶었지만 아쉬움을 뒤로 하고 서울을 향한 버스에 올랐다. 교통滯症을 憂慮했지만 老練한 '騎士님의 노하우'로 豫定된 時間보다 일찍 到着하였다.
    몇번 이용했지만 信賴할수 있는 品格있는 旅行社라고 自信있게  知人들에게 弘報와 推薦은 물론  자주 愛用할것이다. 
    이성규 스토리텔러는  '여행다움의 보배' 라고 생각되어집니다.  完壁한 매너와 洗練된 進行으로 즐겁고 滿足度 높은 旅行이 되었다. 感謝드리며 貴社의 無窮한 跳躍과 發展을 期願합니다.
  • yoo******2021-10-30
    10월29~30
    성주힐링여행
    10여년동안 해외로 국내로 
    셀수 없이 많은 여행을 했지만
    이번 여행 처럼 만족스러운 적은 
    처음이다 
    을지로역에 내리니 6시30분
    너무 일찍 도착해
    버스가 도착하지 않았을것 같아 
    화장실에 들리고 역 한바퀴를 돌았는데도 20분전
    혹시나 하는 마음에 탑승지에 가보니 반가운 버스가 대기하고 있었고
    멋있는 스토리테일러분이 친절하게 맞아 주셨다
    시작부터 기분이 좋아져 지정된 자리에 앉으니 기사님 오셔서
    의자옆 버튼 누르면 더 편하게 갈수 있다며 친절하게 알려주셨다
    압구정역에서 탑승 하는 회원님들 
    10분전에 모두 탑승 하니
    10분 일찍 출발할수 있어 기분 좋은 출발~~
    스토리테일러님도 기분이 좋은지
    자세한 안내와 미리 공부 해온 듯한
    설명으로 우리의 궁금증을 설레임과 기대로 기분을 업시켜 주셨고
    가격이 저렴해 생각지도 않았는데
    맛난 샌드위치와 생수
    거기에 골고루 챙긴 선물 꾸러미 까지 받았다
    운전을 잘 하시는건지 우리의 운이 좋은건지 주말인데도 차 밀림 없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도작 했고
    점심식사가 도시락이라 해 
    별 기대 안했는데 
    야외 식탁에서 먹은
    정갈하고 단백한 국과 반찬들
    오랫만에 맛본 연잎밮 까지 
    배가 고프지 않았는데도 참 맛있게 깨끗하게 비웠다
    여행하면서 제일 중요한게 숙소인데
    스토리테일러님의 센스로
    일찍 키를 받아 방문을 여는 순간 
    우리 둘은 탄성이 절로 나왔다
    넓은 방에 들어서고 침구를 본 순간
    모든 스케줄 취소하고 누워서 
    있다만 가도 힐링 만땅 여행이 될것 같다고 얘기 하면서 30분을 누워 있었다
    우리를 위해 준비된 추억 만들기 
    머그잔에 장식할 그림을 오리면서
    아이들 어릴때 함께 했던 추억을 되새김 할수 있었고
    20가지 정도 되는 정성 가든한
    저녁식사 후에 
    등을 만들고
    내가 만든 등을 들고 
    공기 좋은 산책길를 걸를때는
    밤새 걸었으면 참 좋겠다는 엉뚱한 아쉬움을 뒤로하고
    방으로 돌아와 따뜻한 물에 샤워 하면서 외국에 온천 여행 갔을때 보다
    더 좋은 물이 우리 나라에도 있다는
    반가움과 고마움에 
    꼭 다시 찾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고
    잠자리 옮기면 잠들때 고생 했는데 
    뽀송뽀송한 이불 덕분인지
    누가 먼저인지 모르게 잠들었고
    새벽에 일어나 지난밤의 아쉬움을 달래듯 한시간 동안 곳곳을 둘러보고 맞이한 따뜻한 미역국과 정성 가든한 아침식사에 이어
    기분좋은 아침 샤워후 찬듸밭에서의 피크닉때 추억 간식과
    상쾌한 여유로움과 상추쌈과 함께한 깔끔한 도시락 점심후
    좋은 공기와 깨끗한 침실과 
    정성가득한 식사들를 뒤로 해야하는 아쉬움을 억지로 떨치고
    해인사로 향하는 버스에 올라 
    아름다움을 뽐내는 곱게 물든 단풍에 취하다 보니 어는새 해인사 도착
    친절하고 유머러스한 해설사님과
    짧지만 유익한 시간후 
    아쉬움만 남긴채 버스에 몸을 싣고 
    토요일 오후 끔직한 교통체증을
    걱정하며 서울로 출발~
    우리의 세스쟁이 스토리테일러님의 진행과 출발시간 조절로
    막힘 없이 기분 좋은 드라이브 
    생각했던 것 보다 2시간 일찍 집에 도착 했다
    기사님 말씀대로
    스토리테일러님이 평소에 덕을 많이 쌓아서 길이 뻥 뚤린건가?
    아님 기사님께서 길을 잘 선택 해서
    빨리 귀가한건가?
    어쨌든 길에서 시간 낭비 안하고
    일찍 돌아와 편하게 후기 작성할수 있서 기분 참 좋다
    교원 여행
    처음 함께 했지만
    시작이 참 좋다
    그래서 앞으로도 계속 함께 하려고 한다
    실망하는 날 까지
    Ps: 참 좋았던
    제일 예쁠때 손을 잠시 되찾게 해준
    손 맛사지 시간을 깜빡 했어요~^^